Boggie - Nouveau Parfum. 아름다움 그리고 나 답다는 것

2015. 9. 5. 11:55Music

반응형

매우 독특한 형식의 뮤직비디오다.

정지된 사진을 '보기좋게' 수정하는

포토샵 과정을 비디오로 엮은 뮤직비디오.


동유럽 헝가리의 싱어송 라이터 Boggie.

(본명, Boglárka Csemer)

그녀의 2014년 곡 Nouveau Parfum


프랑스어인 제목을 번역하면 New Perfume.

우선은 3:30 정도 길이의 뮤직비디오 보기(Boggie).



곡 자체가 프랑스어이기 때문에,

영문 번역 가사를 보면, 곡의 메시지를 더 명확히 이해할 수 있다.


New Perfume


Be Prada, Hugo Boss, Chanel, Giorgio Armani, Cartier, Azarro, 

Sisley, Escada, gucci Naf Naf, Nina Ricci, Lancôme, Kenzo and even more, more, more

Be Bruno Banani, La Bastidane, Estée Lauder, Guerlain, 

Burberry and Thierry Mugler, Bourjois, Chloé, Jean-Paul Gautier, Valentino and I don't know

What do I choose?
Why do I choose?
Who wants that I choose?
I'm not their product

Of beauty, of preciosity
They can't change me
Beyond compare, unique

The new perfume, it's me, new perfume

Be Roberto Cavalli, Bulgari, Givengi, Dolce & gabana, Paco rabana, 

be Lacoste, Tommy Hilfiger, Yves Saint Laurent and I don't know

What do I choose?
Why do I choose?
Who wants that I choose?
I'm not their product

Of beauty, of preciosity
They can't change me
Beyond compare, unique
The new perfume, it's me, new perfume



그 많은 명품 브랜드들.

그런 브랜드를 몸에 걸치고 뿌리며,

마치 그 브랜드가 된양, 

그 브랜드의 가치를 자신처럼 착각하며 살아가는 사람들도 있다.


'They can't change me, beyond compare, unique. The new perfume, it's me, new perfume.'


곡의 말미의 이 말이,

Boggie 그녀 스스로에게, 

이 곡 메시지가 아닐까 싶다.


'의미', '메시지'가 사라져버린 한국 음악.

'섹스(!)' 또는 '섹시'라는 소재로 그런 편중된 한국에서,

이런 메시지를 담은 곡들이 다시 주목을 받을 때가 올까?

반응형